새벽 덧문이 활짝 열립니다.
해가 떠오르고 대기는 따뜻해집니다.
시트러스 농장이 보입니다.
활기차고 관능적인 향의 팜플레룬은 눈부시게 빛나는 강렬한 향의 과실을 스쳐가는 기분 좋은 산들 바람입니다.
골든 메시가 가미된 깨끗하면서도 세련된 바틀은 겔랑을 대표하는 비 보틀에 대한 헌사입니다.

프루티 시트러스.
생기 있고 경쾌하면서 센슈얼한 향
팜플레룬은 경쾌하면서 부드러운 자몽과 베르가못의 시트러스 노트로 시작됩니다. 활력 넘치는 하트 노트는 네롤리와 패티그레인과 블랙커런트의 독특한 조합이 특징입니다. 마지막으로 드라이다운은 패츌리와 바닐라의 관능적인 노트가 사용되었습니다.

겔랑의 조향사는 각각의 크리에이션을 위해 한 개 혹은 두개의 원료를 중심에 두고 그만의 고유한 연금술을 통해 그 오리지널리티를 이끌어냅니다. 포뮬러는 간단하지만 놀랄만큼 강렬하고 신선하며 단순함과 정교함을 동시에 지니고 있습니다.

pay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