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리따쥬는 과거 세대에서 영감을 얻었지만, 미래의 남성들에게 바치는 향수입니다.
처음에는 신선하게 시작해서 점차 오리엔탈이 가미된 건조한 우디와 섬세하고 따뜻한 스파이시 향이 뒤를 잇습니다.

푸코의 진자에서 영감을 얻은 보틀과 둥근 스토처의 아키텍처가 시간과 전통의 견고한 힘을 일깨웁니다.

에리따쥬, 전통의 계승자이자 새로운 정신의 전령사인 남성을 위한 향수입니다.

따뜻하고 세련된 스파이시 오리엔탈.

탑 노트의 레몬과 베르가못의 신선함이 은은하게 불어오는 라벤더 향과 만납니다. 하트 노트에는 코리앤더와 핑크 페어와 같은 신선하고 스파이시한 노트들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패츌리와 함께 풍부한 오리엔탈 우디 드라이다운이 이어집니다.

에리따쥬는 '겔리나드'라는 용어가 겔랑 향수 중 처음으로 사용된 향수로, 겔랑이 철저하게 비밀로 지켜오고 있는 고유한 향의 인장을 지칭하는 용어입니다.
에리따쥬는 베르가못과 패츌리, 통카빈 그리고 바닐라 등 겔랑이 즐겨 쓰는 원료들을 중심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겔랑의 모든 크리에이션에서 찾아볼 수 있으며 절대 흉내낼 수 없는 겔랑만의 고유한 향취를 부여합니다.

좋아하실 만한 상품

pays